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강남바 레스토랑 – 독특한 경험


강남 바는 푸켓의 호화로운 리조트를 자주 찾는 외국인들 사이에서 유명한 곳입니다. 이 작은 바는 푸켓에서 편안하고 여유로운 시간을 즐기고자 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완벽한 장소입니다. 어느 날 밤 이곳에서 이 아름다운 시설의 열린 문에서 흘러나오는 부드러운 음악을 들으면 근심 걱정을 잊게 될 것입니다. 강남바를 계속 찾게 만드는 것은 음악뿐만 아니라 분위기도 마찬가지입니다. 현지인들이 관광객들과 어울려 피노 데 레스(또는 태국 맥주)를 마시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펍”이라는 단어는 방 또는 인클로저를 의미하는 라틴어 pubrus에서 유래합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현대의 펍을 펍, 바, 술집으로 생각합니다. 그러나 옛날 선술집에는 여관과 선술집이 있었습니다. 여관은 친구와 함께 밤을 보내는 것처럼 개인이 짧은 시간 동안 머물 수 있는 일반적인 비즈니스 장소였습니다. 선술집은 일반적으로 선술집과 비슷한 입구가 있는 큰 마을과 도시에서 더 일반적이었습니다.



어떤 종류의 엔터테인먼트 펍을 열고 싶은지 알았으니 이제 적절한 오픈 방법을 배워야 합니다. 무엇보다도, 당신은 당신이 열릴 곳을 광고해야합니다. 이 시대에는 모두가 매우 바쁩니다. 사람들은 누군가가 전화를 받을 때까지 30초 이상 기다려야 하는 경우 결정을 내리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사람들이 볼 수 있는 곳에 표지판을 게시하여 고객 기반을 크게 늘릴 수 있습니다.



” 선술집 “은 대부분 바 또는 나이트클럽 근처에 있습니다. 즐겨찾는 수다방이 되면 쉴 곳을 찾는 비즈니스맨과 여성들이 자주 찾는 곳이 됩니다. 사업가와 여성은 일반적으로 값싼 술과 오락 활동을 찾아 술집과 선술집을 자주 찾습니다. 많은 선술집이 바와 나이트클럽보다 알코올 음료에 대해 더 저렴한 가격을 제공하지만 더 큰 파인트의 주류와 동일한 종류의 주류 및 기타 알코올 음료도 제공합니다.



또 다른 좋아하는 것은 “다시 사랑에 빠지다”입니다. 영화 <부모를 만나다>의 한 장면입니다. 이것은 유머가 많고 매번 나를 웃게 만듭니다. 마음에 안들면 듣지마, 하지만 어째서인지 난 그냥 충분하지 않습니다.



쾌락은 먹거나 마시거나 번식하는 것과 같은 특정 활동을 수행하는 것과 관련하여 필요한 화학적 보상을 제공할 수 있지만 유일한 종류의 쾌락은 아닙니다. 우리는 또한 상상력과 감정을 사용하여 즐거움을 경험합니다. 쾌락은 뇌의 신경 전달 물질과 관련이 있으며 도파민과 같은 신경 전달 물질을 뇌의 시냅스로 전달하는 보상 경로와 관련이 있습니다. 도파민은 보상의 순간에 방출되어 보상으로 이어진 행동을 반복하고 싶게 만듭니다. 쾌락은 사랑하는 사람을 잃거나 충격적인 경험에서 생길 수도 있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호스트 바가 술을 의미한다고 믿습니다. 술집에서는 항상 술을 마실 수 있지만 오픈 바에 술을 넣고 싶을 때 제공할 수 있는 다른 종류의 음료가 있습니다. 탄산음료와 물과 같은 무알코올 음료는 손님들이 좋아하는 음료를 마시는 동안 청결을 유지하는 좋은 방법입니다. 손님이 즐길 수 있도록 무알코올 믹스를 제공할 수도 있습니다. 혼합 음료를 제공하려면 그렇게 할 수 있으며 물과 같은 무알코올 음료를 제공하는 경우 가격을 계속 낮출 수 있습니다.



강남에서의 체류는 짧았지만 기억에 남습니다. 내가 그 지역에 다시 있다면 나는 확실히 돌아올 것입니다. 그렇지 않다면 나는 내 하루를 보낼 다른 곳을 찾게 될 것입니다.

클럽은 매일 정오부터 오후 2시까지 점심 시간에 영업합니다. 또한 매일 오후 4시에서 8시 사이에 저녁 식사 패키지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보다 친밀한 식사를 위해 매주 화요일 저녁 만찬회를 개최합니다. 금요일과 토요일에는 육즙이 풍부한 쇠고기와 야채로 구성된 한국 전통 저녁 식사를 선보입니다. 가격은 매우 합리적이며 품질은 예외적입니다.

일요일에는 라이브 음악과 많은 지역 예술가들의 공연이 있는 오픈 하우스가 있습니다. 그들은 전 세계의 대중 음악을 연주합니다. 분위기는 즐겁고 행복합니다. 한국에 와 있는 듯한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내가 그 지역에있을 때 강남에서 시간을 보내고있는 우리 호텔 그룹이있었습니다. 나는 그들에게 새해 전날에 어디로 가는지 묻지 않을 수 없었다. 강남호빠 강남 바에 간다고 해서 합류하기로 했다.